• 원자력병원
  • 진료협력센터
  • Home
  • 로그인
  • 회원가입
  • Sitemap
  • 원자력병원
통합검색
소식정보
  • 행사안내
  • 언론보도
  • 공지사항
  • 자료실

언론보도

Home > 소식정보 > 언론보도
언론보도 보기
제목 알츠하이머병 신경전달물질 변화 PET 영상으로 밝혀
등록일 2022-08-11 조회수 333
내용

-다양한 신경전달물질 표적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개발 가능성 제시-

한국원자력의학원(원장 박종훈)은 오세종·최재용 박사 연구팀이 알츠하이머병으로 인한 신경전달물질의 총체적인 변화 양상을 실험쥐를 이용한 양전자방출단층촬영술(이하 PET)로 규명했다고 밝혔다.

알츠하이머병은 치매를 일으키는 퇴행성 뇌질환으로 아직 근본적인 치료법이 없으며, 최근 기억장애, 행동장애, 인지기능 장애 등 알츠하이머병 증상의 원인으로 신경세포에서 분비되는 신호물질인 신경전달물질에 주목하고 관련 연구를 수행중이지만,

연구팀은 알츠하이머병에 걸렸을 때 여러 신경전달물질의 변화를 확인하기 위해 알츠하이머병 쥐에게 글루코스, 글루타메이트), 가바, 파민등 각각의 뇌 신경전달물질에 선택적으로 결합하는 방사성의약품을 주사하고 PET 영상으로 방사성의약품 흡수 변화를 관찰했다 

연구팀은 현재 알츠하이머병 치료제는 인지기능 개선을 목적으로 한 글루타메이트 계열이 대부분이지만, 이번 연구를 통해 신경의 흥분을 조절하는 억제성 신경전달물질인 가바의 심각한 손상을 확인하고 이를 표적으로 한 치료제 개발 가능성을 제시했다.

이번 연구 결과는 신경과학에 관한 최신동향을 담고 있는 '프론티어스 인 뉴로사이언스(Frontiers in Neuroscience)‘ 202285일 온라인 판에 게재되었다.

연구팀은 인구 고령화 시대를 맞아 알츠하이머병으로 인한 치매 환자가 늘고 있는 추세라며, “이번 연구결과를 토대로 알츠하이머병에서 나타나는 신경전달물질에 대한 생애주기별 추적연구 및 중증도에 따른 다양한 치료제에 대한 효능 평가를 계속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.

이번 연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지원하는 뇌질환 극복 방사선의학 선도기술개발사업과 한국연구재단의 중견연구자지원사업의 지원으로 수행됐다.

목록
  • 한국원자력의학원
  • 개인정보취급방침
  •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
주소 : (우) 01812 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215-4 rc@kirams.re.kr 전화 02-970-1990~1 팩스 02-970-2426
원자력병원